[##_Jukebox|cfile1.uf@2050830D4CDBB21625B583.mp3|Steve Barakatt_07.The Beating Of Butterfly’s Wing.mp3|autoplay=1 visible=1 color=black|_##]
 

   
요즘 하루에도 수십번 듣는 음악.
하나의 날개짓이 어떤 변화를 일으키는지,
그 시작은 작은 시작임을.
이 가사의 압권은 But it grows.. and it grows.. 부분이다.
지금은 약하지만, '그러나 자라나고, 그리고 자라나서..'
결국 우리의 '변화를 위한 희망과 도전'은 열매를 맺힐 것이다.
나비의 날개짓의 떨림으로부터 폭풍이 야기되듯.

You know the time has come to make some changes
To rage against the world the shape it`s in 

But working on my own the only
Difference I can make
Is just the beating of a butterfly`s wing

Way across the world a child goes hungry
Just terrified of what each day might bring
I got to realize each tiny gesture I can make
 Is just the beating of a butterfly`s wing

But it grows
And it grows
As the laws of chaos show
As it grows
And it grows

We can change the world we know
Revolutions can begin
And a hurricane can spin
From the beating of a butterfly`s wing

You know the time has come to make some changes
To rage against the world the shape it`s in
But working on my own the only
Difference I can make
Is just the beating of a butterfly`s wing

Way across the world a child goes hungry
Just terrified of what each day might bring
I got to realize each tiny gesture I can make
Is just the beating of a butterfly`s wing

But it grows
And it grows
As the laws of chaos show
As it grows
And it grows

We can change the world we know
Revolutions can begin
And a hurricane can spin
From the beating of a butterfly`s wing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소셜앙터프러너 단호비전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9월 27일, 광화문 KT올레스퀘어에서 있었던 TEDxChange의 한국판 행사인 TEDxMyeongDOng "우리가 만들어갈 미래"에서 발표한 저의 동영상입니다.

보다 깔끔하게 편집되어 추후에 공개될 예정이라고 하는데, <변화가 시작되는 순간: 글로벌하게 사고하고, 최대한 개인적으로 행동할 때>(Changes Begin When You Think Global yet Act as Personal as Possible)라는 주제로 발표한 실황영상입니다. 발표자료도 곧 준비해서 이곳에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날 공개한 MDG 개인용Diary는 유엔협회세계연맹과의 협의를 거쳐, 국내외에 공식적으로 런칭하는 것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오늘도, 매 시간도 우리에겐 기회가 주어졌습니다.
새천년개발목표(MDGs)를 어떤 개인적인 행동으로 구체화할 건가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소셜앙터프러너 단호비전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